• 아시아투데이 로고
에쓰오일, 웹드라마 통해 스마일투게더 캠페인 확산 나서
2019. 12. 09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0.2℃

도쿄 5.6℃

베이징 -4℃

자카르타 27.6℃

에쓰오일, 웹드라마 통해 스마일투게더 캠페인 확산 나서

최원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8. 13: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웹드라마 사회인 스틸컷 01
웹드라마 ‘사회인’에서 주인공 ‘시은’역 배우 박정화가 에쓰오일 주유소 아르바이트 직원으로 연기하고 있다. /제공 = 에쓰오일.
에쓰오일이 웹드라마 ‘사회인’을 통해 스마일투게더 캠페인의 따뜻한 공감 문화 확산에 나선다. 사회관계망(SNS)을 통해 영상 콘텐츠를 즐기는 새로운 트렌드를 과감하게 수용해 정유사가 웹드라마에 참여하는 것은 국내 최초의 사례다. 또한 세대를 아우르는 공익 캠페인으로 호응을 받고 있다.

에쓰오일은 고객과 주유 직원이 함께 인사를 나눔으로써 서로에게 힘이 되고 위로를 주는 공익적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전국 계열주유소에서 ‘스마일투게더 캠페인’을 펼쳐오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서정규 에쓰오일 국내영업본부장은 “스마일투게더 캠페인이 고객의 인식을 새롭게 일깨우고 밝고 따뜻한 사회가 되기를 희망하는 문화 캠페인인 만큼 웹 드라마 ‘사회인’이 이야기하고자 하는 내용과 많은 부분 공감을 이뤄 함께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세대공감 드라마를 표방하고 있는 ‘사회인’은 사회인 야구를 소재로 한 웹드라마 로 최근 유튜브에서 독점 방영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새로운 연기변신을 시도한 배우 박정화가 주인공 ‘시은’역을 맡아 사회인 야구단의 유일한 여성팀원이자 열심히 취업에 도전하지만 번번히 낙방하는 취준생 연기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19일 방영되는 3화에서 계속되는 취업 실패 속에서도 성실히 에쓰오일 주유소 아르바이트 직원으로 일하고 있는 시은이 스마일투게더 캠페인에 공감한 주유 고객과 밝은 인사를 나누게 되고, 취업에 재도전할 용기도 얻는다는 내용이 그려진다. 이를 통해 고객과 직원이 서로에게 힘과 위로가 되는 스마일투게더 캠페인의 공익적 취지가 시청자에게 폭넓게 전달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달 16일부터 방영을 시작한 웹드라마 ‘사회인’은 뮤직앤뉴 유튜브 공식채널에서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