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에이핑크 오하영, 정은지 이어 두 번째 솔로가수 출격
2019. 12. 09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0.2℃

도쿄 4.3℃

베이징 -4℃

자카르타 27.2℃

에이핑크 오하영, 정은지 이어 두 번째 솔로가수 출격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22. 16: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그룹 에이핑크(Apink)의 막내 오하영이 전격 솔로 데뷔한다.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22일 "에이핑크 오하영이 8월 중 솔로 가수로 출격한다"고 밝혔다.


더불어 소속사 측은 "이번 첫 솔로 음반을 통해 그동안 보지 못했던 오하영의 새로운 매력을 발견하실 수 있을 것"이라며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오하영은 데뷔 8년만에 정은지에 이어 에이핑크 내 두 번째 솔로 주자로 나서게 됐다. 앞서 2016년 첫 솔로 음반을 발매한 정은지는 국내외로 다수의 단독 콘서트를 여는 등 국내 대표 솔로 여자 가수로 성공적으로 자리매김한 바 있어 오하영의 솔로 출격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에이핑크의 막내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오하영은 아직 24살의 어린 나이로, 퍼포먼스 실력과 함께 화려한 비주얼과 피지컬을 갖추며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멤버로 주목 받아왔다. 이에 이번 솔로 변신은 오하영만의 무궁무진한 매력을 엿볼 수 있는 기회로 더욱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하영이 속한 에이핑크는 2011년 데뷔해 'NoNoNo', 'Mr. Chu', 'LUV', '1도 없어' 등 다수의 메가 히트곡을 남긴 9년차 K팝 대표 걸그룹으로 글로벌한 인기를 끌고 있으며, 멤버 전체가 연기, 광고, 예능 등 여러 분야에서 개인 활동을 펼치며 뚜렷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한편 오하영은 지난 20일 서울 올림픽홀 뮤즈라이브에서 첫 단독 생일 팬미팅 '하빵그라운즈(HABBANGROUNDS)'를 성료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