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SK브로드밴드-행안부, 안전문화 확산 위해 ‘맞손’
2019. 12. 09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6℃

도쿄 4.7℃

베이징 -4℃

자카르타 27.8℃

SK브로드밴드-행안부, 안전문화 확산 위해 ‘맞손’

장예림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24. 15: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SKB-행정안전부 업무혁약 체결
24일 SK텔레콤 성수사옥에서 (오른쪽부터) 윤원영 SK브로드밴드 운영총괄과 김계조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이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을 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SK브로드밴드
SK브로드밴드는 행정안전부와 안전교육 콘텐츠의 대국민 서비스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안전문화 인식개선과 확산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산하 재난안전관리본부 주관으로 국민들의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안전교육 콘텐츠를 개발하여 보급하는 사업을 2016년부터 진행하고 있다.

안전교육 콘텐츠는 영유아기(0~5세)부터 노년기(65세 이상)까지 생애주기별로 6대 안전분야 △생활안전 △교통안전 △자연재난안전 △사회기반체계안전 △범죄안전 △보건안전 등 각 상황에 맞는 교육내용이 영상으로 제작됐다.

SK브로드밴드는 자사 IPTV 서비스 B tv를 통해 생애주기별 안전교육 콘텐츠를 탑재하고 홍보활동을 수행할 예정이다. 이로 인해 그동안 온라인에서만 접할 수 있었던 안전교육 콘텐츠를 TV를 통해 가정에서 보다 용이하게 시청할 수 있게 됐다.

먼저 24일부터는 B tv ‘VIVA 시니어 전용관’ 내 ‘생활+’ 메뉴에서 노년기 안전교육 콘텐츠 24편을 제공한다. 이들 콘텐츠는 무료 VoD 형태로 제공되고, 시니어 고객들이 재난 및 긴급 상황에서 행동요령 등을 숙지할 수 있도록 돕는다.

아울러 양 기관은 향후 협의를 통해 아동기 대상 안전 교육 콘텐츠 등 제공 콘텐츠 범위를 확대해 나가고, 노년기 등 안전취약계층을 위한 교육활동에도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김계조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차관)은 “안전교육 콘텐츠 활용에 민·관 협력이 이루어짐에 따라 국민들이 보다 쉽고 편리하게 안전교육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국민 안전교육 활성화를 위한 민관 협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윤원영 SK브로드밴드 운영총괄은 “고객들이 B tv를 통해 재난안전 등 일상생활에서 필요한 안전정보를 손쉽게 습득하고, 대국민 안전문화 확산에 기여할 예정이다”며 “앞으로도 즐겁고 활기찬 생활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서비스와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제공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