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H, 청년·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 3648가구 입주자 모집
2019. 08. 19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4℃

도쿄 30.5℃

베이징 28.3℃

자카르타 30.2℃

LH, 청년·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 3648가구 입주자 모집

최중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3. 16: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LH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청년 및 신혼부부 등을 대상으로 매입임대주택 3648가구 입주자를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매입임대주택은 LH가 다가구·다세대주택 등을 매입 후 보수 또는 재건축해 저소득가구 등에게 저렴하게 임대하는 공공주택이다.

‘청년 매입임대주택’은 이번 입주자 모집을 통해 전국적으로 1352가구가 공급된다. 무주택자로 혼인 중이 아닌 만 19세~39세인 청년, 대학생, 취업준비생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임대보증금은 최소 금액인 100만원으로 책정해 청년층의 목돈 마련 부담을 줄였다. 임대료는 시중 전세시세의 40%수준(3·4순위는 50% 수준)으로 공급된다.

임대기간은 2년이며, 2회까지 재계약이 가능해 최대 6년간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다.

‘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은 전국적으로 1814가구가 공급된다. 무주택세대구성원인 신혼부부, 예비신혼부부 및 6세 이하의 자녀를 둔 한부모가족이 신청할 수 있다.

LH는 이번 공고에서 저소득·다자녀 신혼부부의 주거지원 강화를 위해 가점 상향 등의 입주자 선정방식을 개편했다. 특히 소득기준을 완화한 신혼부부 매입임대Ⅱ 482가구를 최초로 공급한다.

LH 관계자는 “청년 매입임대는 에어컨, 냉장고, 전자레인지 등 가전제품을 비치해 입주여건을 대폭 개선했고, 소득여건을 완화한 신혼부부Ⅱ를 최초 공급해 청년·신혼부부의 신청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