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지방공무원 교육훈련, 서울시가 가장 앞서있어

지방공무원 교육훈련, 서울시가 가장 앞서있어

김인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5.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행안부, 지방공무원 교육훈련 평가결과 및 우수사례 발표
행정안전부 로고
전국 시·도 지방자치단체 중 교육훈련에서 가장 앞서있는 지자체는 서울특별시로 나타났다. 행정안전부는 시·도 교육훈련분야 2018년도 실적 평가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25일 발표했다. 최우수기관에는 서울특별시가 선정됐고, 우수기관으로 강원도가 선정됐다.

시도 교육훈련분야 평가는 2017년부터 ‘유능한 지방공무원 양성을 위한 종합적인 교육훈련 기반을 구축해 지방공무원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도입됐다. 평가는 교육훈련기관 전문성, 협업시스템 활성화, 교육훈련 기반조성, 국정과제 및 시책교육 역점추진 등 4개 분야로 종합적으로 실시됐다. 올해 평가결과, 교육훈련기관 전문성 및 협업시스템 활성화 분야에서 전반적인 향상이 이뤄져, 평균 64.4점에서 69.2점으로 상승했다.

아울러, 올해는 지방공무원의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한 제도개선 및 교육과정 운영 등이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서울시는 ‘지능형 학습통합관리시스템’을 구축해, 학습자의 학습이력 및 학습 성향 분석을 통해 학습자에게 맞춤형 교육 안내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스스로 학습하는 조직문화를 형성했다. 강원도는 직무교육 효과성을 제고하기 위해 현업전문가를 선발, ‘내부강사’로 육성·활용하고 있다.

또한, 전라남도는 집합교육운영에서 벗어나 문제기반학습(PBL), 액션러닝 등 직무전문 심화학습을 통해 분야별 전문성 제고를 위한 ‘미래전문가양성 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특히, 스마트러닝, SNS학습공동체 구축 등 새로운 교육훈련 트렌드를 적용하고 있다.

행안부는 교육훈련평가에서 우수한 성과를 거둔 서울, 강원 등에 표창수여, 장기교육과정 기회 확대 등의 인센티브를 부여할 예정이다.

김현기 행정안전부 자치분권실장은 “자치분권 시대에 지방공무원 역량이 어느 때보다 중요해졌다”며 “행정안전부는 지방공무원 교육훈련의 우수사례를 공유·확산해 교육혁신을 통해 지방공무원의 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