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친절한 프리뷰]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 백종원, 中 시안에서 감탄한 음식은?
2019. 11. 17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8℃

도쿄 11.7℃

베이징 8.3℃

자카르타 30.6℃

[친절한 프리뷰]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 백종원, 中 시안에서 감탄한 음식은?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3. 22: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 백종원이 감탄한 음식은 무엇일까.


13일 방송되는 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에서는 중국 산시성 시안에서 미식문화기행을 펼친다.


“밀가루로 이렇게까지 할 수 있구나, 느끼게 해주는 곳이에요.” 시안을 다녀온 백종원의 한줄평이다. 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는 오늘 시안 미식방랑기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백종원의 말처럼 시안은 다양한 밀가루 요리를 자랑하는 지역이다. 시안 고유의 넓적한 면 요리부터 중국식 햄버거, 각양각색 시안식 빵까지 식욕을 자극하는 길거리 음식들이 화면에 펼쳐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번 시안편 역시 백종원의 현지인 모먼트가 빛난다. 길거리에 사람들과 섞여 앉아 빵을 얻어 먹는가 하면, 모든 음식을 현지 방식으로 즐기는 모습을 보여준다. 


시장에서 생소한 식재료를 발견하고 즉석에서 요리법을 알아내는 프로페셔널함도 놓칠 수 없는 포인트. 도중 백종원이 “이것마저 내 입맛에 맞으면 난 현지인인데”라며 맛보고 난 후 “나는 현지인이여”라고 말하게 만든 현지 음식은 과연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늘 방송될 시안 미식방랑기는 어느 때보다 다채로운 문화지식과 함께 한다. 음식마다 서려 있는 산시성만의 독특한 민족 풍습부터 역사에서 비롯된 시안의 명물까지 백종원표 ‘미식문화기행’이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