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황교안 “나라 정상으로 돌려놓기 위해 끝까지 투쟁”
2019. 11. 1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4.4℃

도쿄 13.4℃

베이징 6.4℃

자카르타 28.2℃

황교안 “나라 정상으로 돌려놓기 위해 끝까지 투쟁”

임유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8.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 인사말하는 황교안
아시아투데이 송의주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지난 7일 경기도 안성시 보개면 소재 한 기업에서 열린 ‘민부론(民富論)이 간다! 안성 기업인과의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18일 “이 나라를 정상으로 돌려놓기 위해 끝까지 투쟁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한국당은 오는 19일 오후 1시 서울 광화문에서 ‘국정대전환 촉구 국민보고대회’를 연다.

황 대표는 이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조국 사태 66일 동안 기본의 힘을 보고 느꼈다”며 “국민의 권리를 침해하면 언제든지 대통령과도 직접 싸울 수 있다는 적극적 주권자의 힘을 확인했다”며 이같이 썼다.

그는 “국민을 정권연장을 위한 도구로만 생각하는 문재인 정권을 보면서 자유민주적 기본 질서는 그냥 주어지는 것이 아니라 끊임없는 투쟁을 통해 쟁취할 수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며 “그 상식과 원칙의 힘을 국민과 함께 나누면서 한국당이 어디로 가야 하는지도 깨우쳤다”고 강조했다.

또 황 대표는 “국가와 국민에 대한 무한대의 책임 의식을 갖고 자기반성과 변화에 쉼이 없는 정당이 돼야 한다”며 “국민의 권리를 위해 헌신하고, 국가 이익을 위해 희생하는 정당으로 나아가고 국민 에너지를 하나로 모아 새로운 미래로 나아가기 위해 근본적 혁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기본이 바로 서야 나아갈 길이 생긴다(本立而道生)라는 말이 있다. 국민 여러분께서도 계속 함께해달라”고 당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