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소니코리아, ‘옵티컬 디스크 아카이브’ 3세대 공개
2019. 12. 06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0.2℃

도쿄 8℃

베이징 -4.3℃

자카르타 26.8℃

소니코리아, ‘옵티컬 디스크 아카이브’ 3세대 공개

김병훈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1. 09: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91121_보도사진_옵티컬 디스크 아카이브 3세대_제품컷
/제공 = 소니코리아
소니코리아 프로페셔널 솔루션 사업부는 데이터를 안전하게 장기 보관할 수 있는 ‘옵티컬 디스크 아카이브’ 3세대를 공개했다고 21일 밝혔다. 국내 출시는 내년 1월이다.

옵티컬 디스크 아카이브 3세대는 대용량 아카이브 ‘미디어 카트리지(ODC5500R)’와 ‘USB 데스크탑 드라이브 장치(ODS-D380U)’, ‘광섬유 채널 라이브러리 드라이브 장치(ODS-D380F)’를 포함한다.

새롭게 선보인 미디어 카트리지는 파나소닉과 공동 개발한 아카이벌 디스크 11장으로 구성됐다. 아카이벌 디스크 한 장당 500GB 용량을 지원해 이전 세대 대비 60% 이상 높은 총 5.5 TB의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다.

8채널 구성의 엔터프라이즈급 옵티컬 드라이브는 디스크 양면에서 읽기 및 쓰기를 실행해 속도 및 안전성을 높였다. 읽기의 경우 375MB/s, 쓰기는 187.5MB/s의 속도로 2세대 대비 1.5배 빠른 고속 데이터 전송이 가능하다.

옵티컬 디스크 아카이브 3세대는 온도 및 습도 변화를 비롯해 물, 빛 및 EMP(전자기 펄스) 등의 외부 요인에 잘 견디도록 설계됐다. 기존 서버처럼 항온항습에 에너지를 많이 소비하지 않고도 저전력에서 친환경적으로 운영이 가능하며 장기적인 비용 역시 줄일 수 있다.

한편 소니는 퀄스타와 옵티컬 디스크 아카이브 3세대 기술을 기반으로 한 대용량 엔터프라이즈급 라이브러리 솔루션 ‘페타사이트 EX’를 개발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