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포항, 포항형 도시재생 뉴딜사업 신호탄 쐈다
2019. 11. 21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2℃

도쿄 15.1℃

베이징 3.8℃

자카르타 31℃

포항, 포항형 도시재생 뉴딜사업 신호탄 쐈다

장경국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08. 12: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91107 포항형 도시재생 뉴딜사업 첫 삽을 뜨다.1
이강덕 포항시장(우측부터 세번째)이 포항형 도시재생 뉴딜사업착공식을 갖고있다/제공=포항시
포항 장경국 기자 = 경북 포항시가 7일 이강덕 포항시장을 비롯해 경북도부지사, 포항시의회 의장 및 시·도의원, 지역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구(舊) 중앙초등학교에서 포항형 도시재생사업의 첫 출발로 ‘북구청 및 청소년 문화의 집 착공식’을 가졌다.

8일 포항시에 따르면 이번 착공식은 중앙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중심시가지형). 포항항 구항 도시재생 뉴딜사업(경제기반형). 신흥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우리동네살리기형) 등 포항형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시작을 알리는 신호탄으로 민간투자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부흥으로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이끌어 낼 전망이다.

중앙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중심시가지형)은 구.중앙초 및 북구청, 육거리 일원 20만㎡ 부지에 총사업비 1415억원(재정보조 300억원)으로 2022년까지 5년에 걸쳐 원도심 신 활력 공간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북구청 및 문화예술팩토리는 대지면적 1만3700㎡에 지하1층, 지상9층의 복합시설로 도시 숲을 결합한 문화예술광장 구축과 주차난 해소를 위한 지하주차장 확보 등 도심 속의 쾌적한 힐링 공간으로 2021년 10월 준공될 예정이다.

청소년 문화의 집 및 청년창업 플랫폼은 대지면적 6996㎡에 지하1층, 지상4층 규모로 청년들의 취·창업 인큐베이팅 SW사업 및 창업 컨설팅 등 맞춤형 일자리 창출과 청소년들의 건전한 여가활동을 위한 공간으로 2021년 10월 준공될 예정이다.

포항항 구항 도시재생 뉴딜사업(경제기반형)은 송도동 일원 75만 9645㎡ 부지에 총사업비 9562억 원(재정보조 467억 원)으로 2024년까지 6년간. 첨단 해양산업 R&D센터 건립. 복합 문화·예술 체험 거점 조성. 스마트 시티 조성. 항만 재개발사업 등 포항 첨단 기상산업 생태계 조성사업 등을 추진해 철강산업 쇠퇴에 따른 지속 가능한 새로운 산업 육성 및 산업구조 다변화, 포항구항 항만 재개발 계획과 연계한 신경제 거점도시를 건설할 전망이다.

신흥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우리 동네 살리기 형)은 신흥동 일원 4만 8333㎡ 부지에 총사업비 122억 원(재정보조 75억 원)으로 2021년까지 3년에 걸쳐 기반시설 확충, 공동이용시설, 주민편의시설 등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도시재생은 주민들이 행복하게 생활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나가는 사업인 만큼 시민의 자발적 참여와 주도로 많은 관심과 성원이 필요하며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통해 포항의 새로운 경제 원동력으로 시너지를 극대화 하기 우해 온 힘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