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복대학교 의료복지과, ‘제15회 심장병어린이돕기 2019 희망농구올스타’ 자원봉사

경복대학교 의료복지과, ‘제15회 심장병어린이돕기 2019 희망농구올스타’ 자원봉사

박상만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16. 17: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복대학교 의료복지과는 지난 12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사)한기범희망나눔이 개최한 ‘제15회 심장병 어린이돕기 2019 희망농구올스타”에 의료복지과 전경란 교수와 재학생 17명이 자원봉사자로 참여했다.

‘2019 희망농구올스타’는 자선경기를 통한 건강증진 및 나눔문화 확산을 목적으로 2011년부터 시작된 행사다.


이날 행사에는 학교스포츠 농구대회 서울시교육청-강원도교육청 교류전과 프로농구올스타ㆍ연예인의 경기가 진행됐으며, 축하공연으로 박상민, POIEMA, 인앤추, 심다은, 젤리걸, 캔디보이 등 연예인들이 출연 재능기부 공연을 펼쳤다. 


전경란 지도교수는 의료지원 위원으로, 의료복지과 학생들은 농구대회 경기안내 및 진행 도우미 역할을 수행했다.


전경란 의료복지과 교수는 “연예인 재능기부 경기에서 학생들이 자원봉사를 통해 적극적이고 긍정적인 마음가짐을 갖게 되고 소통과 나눔, 배려를 배우는 기회를 가질 수 있었다”며, “앞으로 더 많은 학생들이 유익하고 의미있는 나눔문화 체험 봉사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