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천시의회, 김관용 경북지사 호소문에 강력 반발

김천시의회, 김관용 경북지사 호소문에 강력 반발

장석호 기자 | 기사승인 2016. 10. 19. 12:13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드배치와 관련해 기존의 입장과 변화된 것 없다”
경북 김천시의회가 정부의 사드배치와 관련해 지난 18일 김관용 경북지사가 밝힌 ‘사드배치와 관련해 국민께 드리는 말씀’이라는 제하의 호소문에 강력 반발하고 나섰다.

19일 김천시의회에 따르면 배낙호 의장은 이날 어떤 설명도 동의도 받지 않은 상태에서 김천시의회가 동의한 것처럼 비춰진 것에 대해 즉각 김천시의회 의장의 이름을 삭제해 줄 것을 요구했다.

김천시의회는 사드배치와 관련해 기존의 입장과 변화된 것이 전혀 없고 김천시민의 안전 및 생존권에 직결된 문제인 만큼 앞으로도 시민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하여 시민과 함께 행동할 것임을 거듭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