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국감정원, 1사1촌 자매결연마을 일손돕기 봉사활동 실시

한국감정원, 1사1촌 자매결연마을 일손돕기 봉사활동 실시

황의중 기자 | 기사승인 2017. 05. 20. 00:00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70519102916
한국감정원 임직원들이 흥선리 마을의 복숭아 솎아내기 봉사활동 실시 후 단체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제공=한국감정원
한국감정원은 지난 17일 ‘1사1촌 자매결연마을’인 경북 청도군 이서면 흥선리를 방문해 복숭아 솎아내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박상열 상무이사(부동산가격공시본부장)를 비롯해 한국감정원 직원 40여명이 참여하여 봄 농번기의 복숭아 솎아내기 작업을 도왔다. 뿐만 아니라 흥선리 마을에 농기계 구입을 위한 농촌발전기금을 후원하는 등 보람 있는 시간을 보냈다.

박 상무이사는 봉사활동에 앞서 흥선리 마을 주민 대화를 통해 “2005년부터 10년 넘게 흥선리 마을과 돈독한 관계를 맺어오고 있다”며 “흥선리에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할 때 언제든지 부르면 적극 도와주겠다”고 말했다.

한국감정원은 농촌 경제 활성화 및 지역 주민과의 유대 강화를 위해 2005년 경북 청도군 이서면 흥선리와 1사1촌 자매결연을 맺은 후 매년 농촌 봉사 활동을 실시해 왔으며, 봄에는 복숭아 솎아내기, 가을에는 감따기 등 일년에 2회 일손돕기 봉사 활동을 펼쳐 지역사회와 소통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