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 경의중앙선 시운전 사고 1명 사망…운행 재개

홍선미 기자 | 기사승인 2017. 09. 13. 08:36
  • facebook
  • twitter
  • kakao story
  • E-Mail
  • 댓글
  •     
  • Font Big
  • Font small
  • 뉴스듣기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Print
13일 오전 4시 50분경 경기도 양평군 경의중앙선 양평역과 원덕역 사이 구간에서 시운전 중인 열차가 앞서 달리던 열차를 추돌했다.

이 사고로 기관사 박모(45)씨가 숨지고 열차에 타고 있던 이모(64)씨 등 6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고 후 경의중앙선 양방향 열차 운행이 모두 중단됐지만 7시 35분부터 재개됐다.

다만 사고 구간인 양평~원덕 구간은 한쪽 선로를 통해 양방향 열차를 운행하고 있다.

코레일은 열차운행 지연에 따른 불편 최소화를 위해 양평~용문 간 연계버스를 운행 중이다.

국토교통부는 철도안전감독관, 철도경찰, 항공철도사고조사위원회 등을 현장에 파견해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