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기문화재단, 경기그레이트북스 시리즈 출간
2019. 07. 18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2℃

도쿄 22.7℃

베이징 25.1℃

자카르타 26.4℃

경기문화재단, 경기그레이트북스 시리즈 출간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18. 12. 02. 16: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기그레이트북스 04, 11, 12편 잇달아 출간
경기그레이트북스 04
수원 김주홍 기자 = 경기문화재단은 2일 경기도의 역사문화를 쉽고 흥미롭게 소개하는 경기그레이트북스(GyeongGi Great Books) 시리즈를 지난달 30일 출간했다고 밝혔다.

경기문화재연구원에서 지난 달 발간한 경기그레이트북스 05~11 편에 뒤이어 이번에 출간된 경기그레이트북스 시리즈는 ‘GyeongGi, A Thousand-Year History of Culture (경기그레이트북스 04)’ ‘고려왕조와 경기를 보는 시선 (경기그레이트북스 11)’ ‘경기도민이 선정한 평범하게 위대한 우리 책 100선 (경기그레이트북스 12)’ 총 3권이다.

‘GyeongGi, A Thousand-Year History of Culture (경기그레이트북스 04)’는 지난 4월 발간돼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경기, 천년의 문화사 1~3 (경기그레이트북스 01~03)’ 시리즈의 중요 내용만을 간추려 한 권으로 정리한 ‘경기, 천년의 문화사’ 영문판 책이다.

경기도의 역사문화를 본격적으로 소개하는 최초의 영문 단행본이라는 점에서 의미 있다. 경기문화재단은 이 책을 해외 한국학센터 및 도서관에 배포하는 등 경기문화에 대한 국내외 홍보를 위한 자료로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고려왕조와 경기를 보는 시선 (경기그레이트북스 11)’은 경기천년, 고려건국 1100주년을 기념해 올 4월 한국역사연구회와 인천문화재단, 경기문화재단이 함께 개최한 학술회의 내용을 편집해 엮은 책이다.

‘총론. 고려 역사상의 변화’ ‘1부. 고려왕조와 경기’ ‘2부. 고려와 개경에 대한 메타역사학’ 의 총 3부로 구성된다. 최신 연구 성과를 바탕으로 고려왕조와 경기를 깊이 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끝으로 소개할 책은 ‘경기도민이 선정한 평범하게 위대한 우리 책 100선 (경기그레이트북스 12)’이다.

경기문화재단은 지난 6월 도서 전문가 5인이 경기도와 경기도 사람들과 관련된 국내서적 200선을 엄선한 뒤, 경기도민 103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여론조사를 통해 ‘경기그레이트북스 100선’을 최종적으로 선정했다.

이 책은 선정된 100선을 소개하고, 100선에 대한 64인의 해당 분야 전문가의 서평을 담아, 누구나 쉽고 흥미롭게 읽을 수 있도록 구성했다.

한 해가 저무는 12월, 따뜻한 공간에서 새로 출간된 다채로운 분야의 경기 서적들을 읽으며 마음의 양식을 채우는 시간을 가져보길 추천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