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기연구원, 박사급 연구인력 10명 공개채용

경기연구원, 박사급 연구인력 10명 공개채용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19. 01. 11. 13: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BXnkxWVB
수원 김주홍 기자 = 경기연구원은 경기도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도민 삶을 향상시키기 위한 정책연구 능력을 강화하기 위해 박사급 연구인력 공개전형 계획을 공고한다고 11일 밝혔다.

모집분야별 인원은 행정 1명, 지역개발 관광 1명, 사회조사 및 통계 1명, 안전 치안 1명, 환경(생태) 1명, 남북관계 2명, 고용 및 노동정책, 산업정책, 농업 및 해양정책, 재정 조세 분야에서 3명 등 총 10명이다.

경기도민은 2019년 새해 가장 큰 개인적 소망으로 ‘소득 증대(24.3%)’ 사회적 소망으로 ‘경제성장 및 일자리 창출(23.5%)’을 꼽는 등 민생 문제 해결에 큰 관심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경기연구원은 이와 같은 경기도민의 요구와 도정의 다양한 정책 수요에 부응해 선도적인 정책개발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연구인력 채용을 실시하게 됐다.

향후 연구역량을 대폭 강화함으로써 경기도 및 의회, 31개 시 군 등 정책 수요자의 요구에 부응하는 정책연구를 수행하는 한편, 2019년에 새롭게 부각되는 현안 이슈를 발굴하고 시의성 있는 연구 대응능력을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응시자격은 해당분야 박사학위 소지자로서, 이메일을 통해 오는 25일 오후 5시까지 접수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전형일정은 경기연구원 홈페이지를 통해 채용 공고를 확인하면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