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카드뉴스] ‘핀란드의 100배?’ 건네주면 벌금 300만원

[카드뉴스] ‘핀란드의 100배?’ 건네주면 벌금 300만원

김한상 기자 | 기사승인 2019. 01. 28.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카드뉴스] ‘핀란드의 100배?’ 건네주면 벌금 300만원



"비닐봉지 50원 맞죠? 한 장 주세요"

"죄송합니다. 올해부터는 판매하지 않습니다"

가볍고 편리해서,
쉽게 사용되고, 쉽게 버려졌던

'비닐봉지'

올해 부턴 쉽게 만나실 수 없을 거예요 


디자인: 박종규hosae1219@asiatoday.co.kr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