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밀양시 산외면 직원들, 산딸기 수확 일손돕기 ‘구슬땀’

밀양시 산외면 직원들, 산딸기 수확 일손돕기 ‘구슬땀’

오성환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2. 17: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612 봄철 농촌 일손 돕기에 나서
밀양시 산외면행정복지센터 직원들이 11일 산딸기 수확 일손 돕기를 하고 있다./제공=밀양시
밀양 오성환 기자 = 경남 밀양시 산외면행정복지센터가 11일 산외면 엄광리 산딸기 과수농가를 방문해 수확작업에 힘을 보탰다.

12일 밀양시에 따르면 이번 일손 돕기는 민원 필수요원을 제외한 산외면 전 직원이 함께 작업에 참여했다.

농가주 김해정씨는 “농촌의 어려운 현실에 관심을 갖고 일손을 도와줘 큰 힘이 됐다”며 “앞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채우 면장은 “봄철 일손이 부족해 곤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라도 힘이 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주민의 노고를 함께 나눌 수 있는 산외면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