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창유 기대작 ‘신령의숲’ 파이널 테스트 진행…완성도 끌어올린다

창유 기대작 ‘신령의숲’ 파이널 테스트 진행…완성도 끌어올린다

김휘권 게임담당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3. 15: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창유(Changyou.com, 지사장 최혜연)는 넷이즈(NetEase)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모바일 RPG ‘신령의숲’의 파이널테스트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5월 22일부터 진행된 1차 테스트에서는 18~34세의 여성 유저가 약 40%, 25세부터 34세의 남성 유저가 60%를 차지하며 남녀 모두에게 사랑받는 RPG임을 증명했다.

또한 완성도 높은 서사가 여성 유저들의 감성을 자극하며 호평이 쏟아졌고, 매력적인 신령들과 조화로운 전투, 다채로운 서브 콘텐츠 등이 남성 유저들의 겜심을 사로잡았다.

창유는 1차 테스트 종료 후 유저들이 보내준 의견을 반영, 타격감이 살아있는 전투와 콘텐츠 최적화를 위해 파이널테스트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테스트에서는 전투의 타격음과 NPC의 음성을 추가해 전투의 재미를 높이고 게임 몰입도를 한층 끌어올릴 방침이다.

안드로이드 OS 이용자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15일 오후 24시까지 구글 플레이에서 다운로드 받아 플레이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