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모나미, ‘여름 휴가템’ 제안

모나미, ‘여름 휴가템’ 제안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7. 16: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모나미 마이 트래블 아트 키트/제공=모나미
모나미는 17일 특별한 여행을 보내고 싶은 이들을 위한 ‘여름 휴가템’을 제안했다.

지난 3월 온라인 여행사 익스피디아가 총 6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여행을 기록하는 방법에 대한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43.2%가 일기, 그림 등 개인 소장을 목적으로 하는 기록을 남긴다고 답했다. 특히 25~39세에 해당하는 밀레니얼 세대가 아날로그 기록을 가장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여행지의 풍경을 그림으로 남기는 여행드로잉이 인기를 끌고 있다.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인 인스타그램에 ‘여행드로잉’ 태그로 올라온 사진은 이미 6만 건이 넘는다.

이 같은 추세를 반영해 문구업계는 ‘여행드로잉’을 위한 제품을 출시했다. 모나미는 언제 어디서나 여행지의 풍경을 그릴 수 있도록 5가지 문구류로 구성된 파우치형 제품인 ‘마이 트래블 아트 키트’를 지난달 선보였다. 특히 키트에 포함된 프러스펜은 드로잉한 후 워터 브러시를 이용하면 많은 재료를 준비하기 어려운 여행지에서도 완성도 높은 수채화를 그려낼 수 있다.

모나미 관계자는 “이번에 출시한 ‘마이 트래블 아트 키트’는 여행 중 언제 어디서나 휴대하기 편한 접이식 파우치 속에 드로잉부터 채색까지 가능한 문구류로 구성된 올인원 키트로써 여행의 순간을 나만의 그림으로 기억하고자 하는 분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