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주하 앵커 ‘먹방’도 남다르게…‘방부제 미모’ 눈길

김주하 앵커 ‘먹방’도 남다르게…‘방부제 미모’ 눈길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9. 20: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주하 SNS
MBC 전 아나운서이자 현 MBN 특임이사 김주하 앵커가 화제인 가운데 그의 '먹방' 사진이 눈길을 끈다.

앞서 김주하 앵커는 자신의 SNS를 통해 '먹방' 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사진 속에서 그는 눈을 동그랗게 뜨고서 식사중 자신의 모습을 담아 관심을 모았다.


특히 김주하 앵커는 지금과 다를 바 없는 방부제 미모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김주하 앵커는 MBN 특임이사로 이화여자대학교에서 과학교육학을 전공했으며 2009년 제2회 더 우먼 오브 타임 어워드 올해의 여성상, 2008년 여성신문 2030 여성 희망리더 20인을 수상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