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권위, 빙상 선수 대상 ‘제1회 스포츠인권 캠프’ 개최
2019. 12. 1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6℃

도쿄 11.6℃

베이징 -0.8℃

자카르타 30.6℃

인권위, 빙상 선수 대상 ‘제1회 스포츠인권 캠프’ 개최

맹성규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6. 15: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인권위
제공=국가인권위원회
국가인권위원회(인권위) 스포츠인권 특별조사단은 오는 17일부터 18일까지 서울 중구 소재 남산문학의집과 서울스퀘어에서 쇼트트랙·스피드 등 빙상 국가대표 및 실업팀 73명의 선수들이 참여하는 ‘제1회 스포츠인권 캠프’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캠프에 참여하는 빙상선수들은 △인권감수성 훈련 △설문조사 △집단 인터뷰 △인권 글쓰기 △집단 토론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인권위는 스포츠인권 캠프에서 제기되는 의견과 조사 결과 등을 종합해 빙상 종목 인권침해의 구조적·문화적 원인을 분석하고 빙상 분야의 특성을 반영한 ‘세부 스포츠인권 가이드라인’ 등 정책 대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인권위 관계자는 “이번 빙상 선수 대상 ‘제1회 스포츠인권 캠프’를 시작으로 종목별, 대상별로 스포츠선수가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선수들을 직접 만나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하고 선수들의 인권 역량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