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충남도, 위생시설 개선자금 연리 1.0% 융자 지원
2019. 12. 1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

도쿄 8.1℃

베이징 0.3℃

자카르타 27℃

충남도, 위생시설 개선자금 연리 1.0% 융자 지원

김관태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8. 18: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원 사업 연중 실시…예산액 5억 6000만 원 중 31.25% 집행
내포 김관태 기자 = 충남도가 연중 실시 중인 식품위생사업소 시설개선자금 융자 사업에 대한 지원 신청을 독려하고 나섰다.

18일 충남도에 따르면 현재 시설개선자금 융자를 지원 중인 식품위생사업소는 보령·금산·서천 등 도내 3개 시·군 4개 업체이며 지원 규모는 총 1억7500만원으로 올해 예산액 5억6000만원의 31.25% 수준이다.

이번 사업은 식품진흥기금 융자금 지원을 통해 영업시설 개선 등 쾌적한 외식 환경 조성과 식품 위생 및 영양 수준 향상을 목적으로 진행 중이다.

사업 대상은 도내에서 식품위생 관련 영업신고 및 허가를 받은 사업자이며 △위생시설 △향토특색음식 육성에 필요한 시설 △위탁 운영 집단급식소 시설 △화장실 등 위생 수준 향상을 위한 시설 개선 사업에 대해 융자를 지원한다.

융자 한도액은 식품제조·가공업소, 건강기능식품판매업소 5000만원 이내, 식품접객업소, 집단급식소, 건강기능식품제조업소 3000만원 이내, 어린이기호식품판매업소 1000만원 이내며 화장실 개선은 2000만원까지 지원한다. 융자 조건은 연리 1.0%, 2년 거치 4년 균등분할 상환이다.

다만 연간 영업신고 1년 미만 업소이거나 매출액이 30억 원 이상인 대형업소와 휴·폐업 업소, 퇴폐·변태 영업 행위로 행정처분을 받고 2년이 경과하지 않았거나 행정처분이 진행 중인 업소, 식품접객업소 중 단란주점 및 유흥주점(화장실 시설개선자금은 예외)은 대상에서 제외한다.

융자 희망 사업자는 식품진흥기금 융자 신청서를 작성해 사업장 소재지 시·군에 신청하면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