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대문 경찰청 앞 상수도관 파열 복구 완료… ‘통행 정상화’
2019. 10. 2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2℃

도쿄 17.8℃

베이징 10.2℃

자카르타 28.6℃

서대문 경찰청 앞 상수도관 파열 복구 완료… ‘통행 정상화’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1. 10: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난 20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앞 사거리 도로가 상수도관 파열사고로 침수, 차량이 통제되고 있는 모습./ 연합

지난 20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앞 도로에서 발생한 상수도관 파열 복구 작업이 완료돼 인근 구간 차량 통행이 재개됐다.  


21일 서울시상수도사업본부에 따르면 사업본부는 지난 밤사이 복구 작업을 진행해 이날 오전 5시 30분께 도로포장 작업을 마쳤다. 이후 마무리 작업을 거쳐 오전 6시께부터 일부 막혔던 구간까지 차량 통행이 재개됐다.


전날 오전 8시 20분께 경찰청 앞 도로 상수도관이 파열되면서 물이 쏟아져 나와 한때 왕복 8차선 도로 전체가 통제됐다. 복구 작업이 길어지면서 4개 차선이 계속 통제됐고, 늦은 시간까지 경찰청 인근 도로(서울역~서대문역 양방향)에서 차량 정체가 빚어졌다.


본부 관계자는 "(도로 위를 오가는) 차량 진동에 의해서 수도관을 잇는 접합 부분에서 누수가 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며 "현재 (차들이) 정상적으로 통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