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늘날씨] 제17호 태풍 타파 영향 전국 비…제주·남해안 강풍에 물폭탄
2019. 10. 18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2℃

도쿄 16.6℃

베이징 15.9℃

자카르타 31℃

[오늘날씨] 제17호 태풍 타파 영향 전국 비…제주·남해안 강풍에 물폭탄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2.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오늘날씨 /기상청
일요일인 22일은 제17호 태풍 '타파(TAPAH)'의 영향권에 들며 전국이 흐리고 많은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은 제17호 태풍 타파의 직접적인 영향으로 전국이 비가 오다가 제주도는 밤에 그치겠고, 그 밖의 전국은 오는 23일 새벽에, 강원 동해안은 오전에 그치겠다.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16도 △대전 17도 △광주 19도 △부산 19도 △대구 17도 △춘천 16도 △제주도 21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19도 △대전 19도 △광주 21도 △부산 24도 △대구 20도 △춘천 19도 △제주도 23도 등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제17호 태풍 전면에서 만들어진 수렴대의 영향과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까지 이어지면서 강수 지속 시간이 길고, 시간당 강우 강도가 강하며, 지형적인 영향까지 더해지면서 오는 23일까지 제주도와 남해안, 동해안, 지리산 부근에는 시간당 50mm 이상(일부 지역은 시간당 80mm 이상)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400mm(지리산 부근과 경상 동해안은 500mm, 제주도 산지 600mm)가 넘는 매우 많은 비로 산사태나 저지대 침수, 하천 범람 등 비 피해가 우려되니 사전에 철저히 대비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제17호 태풍 타파는 이날 오전 6시 서귀포 남남서쪽 약 310km 부근 해상을 지나 오후 6시 부산 남서쪽 약 170km 부근 해상으로 진출할 것으로 보인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