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백운산의 오늘 운세] 2019년 10월14일
2019. 11. 23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4℃

도쿄 10.6℃

베이징 8.3℃

자카르타 28.2℃

[백운산의 오늘 운세] 2019년 10월14일

편집부 | 기사승인 2019. 10. 14. 06: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36년 단비가 내리니 금상첨화다.
48년 문서가 변하여 희망을 얻게 된다. 
60년 핸드백 가방 날치기 조심한다.
72년 앞뒤 보면서 길을 간다.
37년 운이 좋아 몸 건강해진다.   
49년 건강 운이 찾아 기쁨을 준다.
61년 순조롭게 뜻을 펼쳐 나간다.
73년 높은 지위에 오른다.
38년 마음에 소망이 있어 행복해진다.    
50년 육교로 건너가야 안전하다.
62년 재물 운이 약하니 절약해 쓴다.
74년 나눔이 있으니 행복하다.
39년 꿈자리 뒤숭숭해지니 조심한다.
51년 기쁨이 찾아오니 근심 떠난다.
63년 즐거움이 가득 다가온다.  
75년 가내에 경사 수 있다. 
40년 바라던 일이 성사된다.                    
52년 힘드나 길운이 찾아온다.                    
64년 손재수니 지갑 조심한다.                   
76년 행운과 기쁨 소식을 듣게 된다. 
41년 다소 어려움 더 많아진다.
53년 원하는 것을 가득 받게 된다.                 
65년 가족들과 함께 여행을 떠난다.                              
77년 윗사람의 말 귀담아 듣는다.   
42년 화합으로 모두 성사 이룬다.                   
54년 귀인이 집안으로 들어온다.                                 
66년 원하는 만큼 영화를 누린다.                     
78년 집안 행사로 어깨춤을 춘다. 
43년 매사가 대길하여진다. 
55년 차츰 집안이 풍요로워진다.    
67년 귀여움을 한 몸에 받는다.
79년 시험 운이 따른다.
44년 귀인이 현관문에 비춘다.     
56년 반가운 사람들을 만난다. 
68년 화목과 웃음소리 가득하다. 
80년 꽉 막힌 운이 조금씩 열린다.
45년 건강운도 약하니 신경쓴다.   
57년 별다른 어려움 없이 성취한다.
69년 들어왔던 구설수도 사라진다.
81년 실력이 부족함이 쌓이게 된다.
46년 흐터진 가족과 단합하게 된다.
58년 힘이 있어 의기가 양양하다. 
70년 귀인의 도움이 많아진다. 
82년 작은 일 열심히 하여도 칭찬 받는다.
47년 집안이 부유하여지는 시기다.  
59년 나날이 좋아지게 된다.
71년 재물 운이 조금씩 몰려온다. 
83년 마음이 따뜻한 사람 만난다. 

 

백운산
(사)한국역술인협회 회장/한역리학회중앙회장/한국관상협회회장
백운산철학관 (http://www.backwnsan.com ) (02)563-8484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