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양시 스마트 안전시스템 전국 최고 인정
2019. 11. 17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6℃

도쿄 10.7℃

베이징 6.7℃

자카르타 28.8℃

안양시 스마트 안전시스템 전국 최고 인정

엄명수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3.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스마트도시 도시대상 수상
2019‘대한민국 도시대상’스마트시티 분야에서 안양시가 국토부장관상을 수상했다./제공=안양시
안양 엄명수 기자 = 경기 안양시의 스마트안전시스템이 전국 최고임을 또 다시 입증했다.

안양시는 지난 11일 서울 국토발전전시관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도시대상 스마트시티 분야에서 ‘시민맞춤형 스마트안전도시’ 사업추진과 관련해 국토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시의 이번 수상은 2009년 스마트도시통합센터(구 U-통합상황실) 개소와 함께 첨단방범망 구축으로 여러차례 기관표창을 수상한데 이어 다시 한 번 진가를 발휘한 것이다.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도시대상’은 전국 229개 지자체 중 1년 동안 시민 삶의 질 개선과 도시경쟁력 향상을 위해 노력한 단체를 평가하는 자리다.

시는 이번 도시대상 스마트시티 분야에 ‘시민맞춤형 스마트안전도시’추진과정을 출품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시는 스마트도시통합센터 구축과 함께 모바일을 기반으로 한 ‘스마트폰 안심귀가서비스’를 구축하고 민간경비보안기업과 경찰서 112종합상황실을 연계한 민관경 협력거버넌스를 구현했다.

특히 시의 스마트안전 트레이드마크가 된 ‘스마트폰 안심귀가서비스’는 인근 11개 지자체로 전파해 보다 많은 주민들이 안전혜택을 누리고 있다.

또 최근 여성, 장애인, 고령자 등 사회적 약자를 고려한 안전시스템이 구축됐고 방법용CCTV가 200만 화소 이상의 고화질로 교체됐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 걸맞은 스마트 안전도시 구축에 힘써온 결과”라며 “시민안전을 위한 노력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