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영광군, ‘한빛원전 방사능방재 연합훈련’ 실시
2019. 11. 1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4℃

도쿄 14℃

베이징 0.1℃

자카르타 28.8℃

영광군, ‘한빛원전 방사능방재 연합훈련’ 실시

신동준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2. 09: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원자력안전위원회 주관, 군·경·소방·교육기관 등 20개 기관 4000여 명 참여
clip20191022051235
지난해 ‘한빛원전 방사능방재 연합훈련’/제공 = 영광군
영광 신동준 기자 = 전남 영광군이 오는 29일 지진으로 인한 한빛원전 5호기 방사능 누출사고를 가정한 ‘2019 한빛원전 방사능방재 연합훈련’을 실시한다.

22일 영광군에 따르면 이번 훈련은 원자력안전위원회 주관으로 군·경·소방·교육기관 등 20개 기관과 4000여명이 참여한다.

훈련은 백색비상발령과 동시에 지역방사능방재대책본부 상황실을 가동하고 비상대응정보교환시스템을 이용해 재난상황 관리체제로 전환된다.

이어 비상상황 확대로 적색비상발령이 발령되면 원전반경 5㎞ 내에 홍농읍 주민·학생 500명을 영광스포티움으로 1차 대피시키고 정부의 추가 주민보호조치가 권고되면 법성면 주민·학생 200명을 2차 대피시키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나아가 구호소로 대피한 주민·학생 대상으로 재해구호물품 전시, 정신건강상담실, 보건진료실 운영 등 다양한 구호활동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훈련을 통해 대형 복합재난에 대응하는 재난책임기관의 유기적 협력체계를 점검하고 훈련을 통해 나타난 문제점을 현장조치행동매뉴얼에 보완해 나가겠다”며 “군민들이 비상 시 행동요령에 대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