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광한 남양주시장, ‘소생활권 맞춤형 건강증진 시범사업’ 현장방문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8℃

도쿄 13.4℃

베이징 1℃

자카르타 27.8℃

조광한 남양주시장, ‘소생활권 맞춤형 건강증진 시범사업’ 현장방문

구성서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3. 14: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소생활권 맞춤형 건강증진 시범사업 오남마을건강센터
조광한 경기 남양주시장(오른쪽 두 번째)이 22일 오남읍 오남마을건강센터를 방문, 지역주민 대상 보건의료서비스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제공=남양주시
남양주 구성서 기자 = 경기 남양주시는 조광한 시장이 지난 22일 보건소 이용이 어려운 오남읍 진주아파트 지역주민들에게 다양한 보건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오남마을건강센터를 방문행 운영상황을 확인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조 시장은 정태식 소장으로부터 간단한 추진경과 보고를 받고 프로그램에 참여한 지역주민들과 인사하고 환담했다.

조 시장은 “건강은 몸이 아프기 전에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고, 이를 위해 건강정보가 필요하고 의료시스템 접근이 용이해야 한다”며 “마을건강센터를 이용해 어르신들이 건강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즐거운 노년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편안하게 접근하고 활용할 수 있는 지속가능한 사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남 진주아파트 상가 2층에 개설된 오남마을건강센터는 지난 3월 21일 보건복지부 ‘소생활권 맞춤형 건강증진 시범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돼 매년1억원씩 총 3억원의 국비를 지원받아 지난 9월부터 운영하고 있다.

복지부 소생활권 맞춤형 건강증진사업은 주민들의 건강문제를 파악해 1:1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제공과 고혈압·당뇨병 만성질환자를 대상으로 건강강좌, 영양교실, 운동교실 운영 등 지속적인 교육과 동기부여를 통해 건강마을을 형성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오남마을건강센터는 진주아파트 어르신들의 건강수준 향상을 위해 다양한 보건의료서비스 프로그램 운영뿐만 아니라 지역주민들이 건강문제를 함께 발견하고 스스로 관리 할 수 있도록 건강동아리를 구성하는 등 자발적인 건강증진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