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스리랑카 대선, 야당 라자팍사 후보 승리 선언
2019. 12. 1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8℃

도쿄 7℃

베이징 -4.6℃

자카르타 26.6℃

스리랑카 대선, 야당 라자팍사 후보 승리 선언

이민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7. 15: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스리랑카
고타바야 라자팍사(70·가운데) 전 국방부 차관이 지난 16일 치뤄진 대통령 선거에서 승리를 거머쥐었다. /사진=XINHUA, 연합
‘스리랑카의 독재자’로 알려진 마힌다 라자팍사 전 대통령의 동생인 고타바야 라자팍사(70) 전 국방부 차관이 지난 16일 치뤄진 대통령 선거에서 승리를 거머쥐었다.

영국 가디언즈의 17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고타바야 전 차관은 이날 오전 대선 개표 중간 집계가 발표된 뒤 승리를 발표했다. 고타바야 측의 케헤리야 람부크웰라 대변인은 AFP통신에 “확실한 승리를 거뒀다. 우리는 고타바야가 차기 대통령이 된 것을 굉장히 기뻐하고 있다”며 “그는 53∼54%가량을 득표했다”고 밝혔다. 고타바야는 오는 18일이나 19일 취임하게 된다.

50%가량 진행된 중간집계에서 고타바야는 50.0%를 득표해 상대 후보인 사지트 프레마다사(52)주택건설·문화부 장관(44.3%)을 앞질렀다. 남은 대부분의 지역이 고타야바의 텃밭으로 두 후보간의 격차는 더욱 커지게 된다.

프레마다사 장관은 고타바야 측의 승리 선언 후 성명을 내고 패배를 인정하며 고타바야에 당선을 축하한다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