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숲에서 태아와 교감하세요”
2019. 09. 18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

도쿄 21.7℃

베이징 17.3℃

자카르타 27℃

“숲에서 태아와 교감하세요”

이상선 기자 | 기사승인 2013. 05. 01. 14: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전 이상선 기자= 산림청은 임신부와 그 가족들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숲 태교 프로그램이 5월~6월과 10월에 서울의 여러 숲과 공원, 대전 등에서 11차례 열린다고 1일 밝혔다.

산림청이 산림문화콘텐츠연구소와 함께 실시하는 이 프로그램은 당일형과 1박2일형 두 가지다.

서울 양재시민의 숲, 북한산, 서울숲, 서대문 안산, 대전 계족산 등에서 17~32주차 임신부 등 모두 340명을 참가시킬 예정인 이 프로그램의 참가자들은 숲속에서의 각종 체험을 통해 다채로운 태교 방법을 배운다.

이 프로그램은 오랫동안 숲생태 교육을 실시해 온 산림분야 사회적 기업인 ‘풀빛문화연대’의 베테랑 숲해설가 전문 강사들이 진행한다.

임신부들은 숲속의 풀꽃과 나무에서 아름다움을 찾고, 바람과 물소리를 들으며 숲의 향기를 느끼면서 태아와 교감하는 가운데 정서적 안정과 신체적 활력을 증진할 수 있다.

임상섭 산림청 산림휴양문화과장은 “자연에서 이뤄지는 숲태교 프로그램이 저출산 시대에 건강한 아이를 낳아 잘 기르고 싶은 사회적 분위기 조성에도 기여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프로그램 참여 문의는 산림청 산림휴양문화과(042-481-8886)나 산림문화콘텐츠연구소(02-332-2058)로 하면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