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충남도, 구제역 ‘일제소독’으로 차단 총력

충남도, 구제역 ‘일제소독’으로 차단 총력

김관태 기자 | 기사승인 2019. 02. 12. 14: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3일 '일제 소독의 날' 가용 장비 인력 총 동원 집중 소독
충남도는 13일 구제역 유입 차단을 위해 민·관·군 합동으로 모든 가용 장비와 인력을 총동원, ‘일제 소독의 날’을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현재 구제역은 지난달 31일 마지막으로 발생한 후 현재까지 추가적인 발생은 없으나 14일간의 잠복기와 일제접종 완료를 고려할 때 향후 일주간 차단방역이 구제역 발생근절의 최대 고비라고 판단되는 상황이다.

이에 도와 일선 지자체, 군, 농·축협 공동방제단, 축산농가, 생산자협회 등 2만6000여명은 모든 장비와 인력을 총동원해 일제 소독을 실시한다.

이번 일제소독에는 소독차, 군제독차량, 드론 등 2만5000여대의 장비 등을 동원, 구제역 유입 및 위험요인을 차단한다.

박병희 도 농림축산국장은 “이번 일제소독은 민·관·군이 가용 장비를 총동원해 집중 소독을 실시하는 것”이라며 “농가, 행정, 관련단체 기관이 다 함께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