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더보기

‘바이오 빅데이터’ 구축, 바이오혁신의 발판되길
 정부가 22일 ‘바이오혁신 전략’을 발표하는 등 바이오헬스산업을 비메모리 반도체, 미래형 자동차와 함께 3대 차세대 성장동력으로 키우는 본격적인 행보에 나섰다. 제약·바이오 업계도 이를 환영하면서 좀 더 과감한 규제개혁을 주문하고 나섰다. 커다란 성장잠재력에 비해 실제 성장은 아직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고 있는 이 분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