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교통안전공단-어린이안전재단, 카시트 1000개 무상보급
2018. 05. 2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2℃

도쿄 18.1℃

베이징 18.1℃

자카르타 30.2℃

교통안전공단-어린이안전재단, 카시트 1000개 무상보급

황의중 기자 | 기사승인 2015. 04. 24. 09:24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교통안전공단이 한국어린이안전재단과 공동으로 유아용 카시트 1000개를 무상 보급한다고 24일 밝혔다.

1차분 500개에 대한 신청 접수기간은 23일부터 28일까지이며 교통안전공단 또는 한국어린이안전재단 홈페이지를 방문해 인터넷으로 신청하면 된다.

공단은 카시트 장착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저소득 계층의 구입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2005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3만5200개의 유아용 카시트를 무상으로 보급해오고 있다.

이번 유아용 카시트 무상 보급 대상은 2000cc 미만의 승용자동차를 보유하고 2013년 이후 출생한 3세 이하의 자녀를 둔 가정으로 공단의 교통사고 유자녀 지원대상자와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차상위 계층과 저소득 한부모 가정 등 선정기준에 해당하는 가정이 신청할 수 있다.

신청 후 보급 예비대상자로 선정되면 관련 증빙서류를 한국어린이안전재단에 우편으로 제출하고, 서류 심사후 보급 대상자로 최종 선정되면 5월 말경에 유아용 카시트를 받아볼 수 있다.

한편 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의 실험 결과에 따르면 카시트를 사용하지 않을 경우 교통사고 발생시 머리 상해치가 10배나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미국 도로교통안전청의 자료에 따르면 카시트를 사용할 경우 1~2세의 영아는 71%, 3~12세는 54%의 사망감소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