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ft
right
left
right

5 /

[영상뉴스] 불한당 변성현, 막말·저속발언... 논란 커지자 결국 ‘사과’

이홍근 기자 | 기사승인 2017. 05. 19. 06:19
  • facebook
  • twitter
  • kakao story
  • E-Mail
  • 댓글
  •     
  • Font Big
  • Font small
  • 뉴스듣기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Print
변성현, SNS 저속발언 논란에 사과

 

아시아투데이 이홍근 기자 = 영화 '불한당'을 연출한 변성현 감독이 논란을 일으킨 SNS 발언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변성현 감독은 18일 자신의 트위터에 "아무 생각 없이 적었던 저속한 발언으로 인해 상처를 받은 모든 분들께 사죄드립니다"라는 글을 게재하며 공식 사과했다.


앞서 변성현 감독은 자신의 트위터에 "대선 때문에 홍보가 되질 않는다. 대선을 미뤄라. 나도 니네만큼 준비 오래 했다"는 내용의 글을 포함, 지역 비하 및 성적 차별 발언을 해 논란이 됐다.


사진= 변성현 / 아시아투데이 DB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