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ft
right
left
right

5 /

LG전자, 7월초 ‘G6 플러스’‘32GB G6’ 출시…B&O 이어폰 제공

김민수 기자 | 기사승인 2017. 06. 18. 10:43
  • facebook
  • twitter
  • kakao story
  • E-Mail
  • 댓글
  •     
  • Font Big
  • Font small
  • 뉴스듣기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Print
LG G6+ 모음
LG G6 플러스 제품 4종 / 제공=LG전자
LG전자가 내달 초 ‘LG G6+(플러스)’와 32기가바이트(GB) 내장메모리를 탑재한 LG G6 등 2종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한국부터 글로벌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가격은 아직 미정이다.

LG G6 플러스는 128GB로 기존 64GB보다 2배 더 큰 용량을 갖췄다. 표준규격인 치(Qi) 방식의 무선 충전 기능도 탑재된다.

LG전자는 하이파이 쿼드 댁(Quad DAC)이 제공하는 명품 사운드를 제대로 즐길 수 있도록 뱅앤올룹슨(B&O) 플레이 번들이어폰도 제공한다. 제품 후면에 B&O 로고도 추가된다.

LG전자는 LG G6 플러스 후면에 빛을 굴절시키는 렌즈의 원리를 활용한 렌티큘러 필름을 적용했다. 색상은 ‘옵티컬 아스트로 블랙(Optical Astro Black)’ ‘옵티컬 테라 골드(Optical Terra Gold)’ ‘옵티컬 마린 블루(Optical Marine Blue)’ 등 3가지다.

특히 옵티컬 테라 골드는 골드 색상에 은은하게 감도는 핑크빛으로 신비로움을 강조했다.

또한 32GB 내장메모리를 탑재한 LG G6는 크고 시원한 풀비전 디스플레이와 하이파이 쿼드 댁의 뛰어난 음질을 즐기고 싶어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출시된다. LG전자는 기존 LG G6의 기본 색상인 미스틱 화이트 외에 테라 골드, 마린 블루 등을 추가해 총 3가지 색상을 선보일 예정이다.

◇LG G6 전 시리즈 대상 소프트웨어 업데이트…편의 기능 추가
LG전자는 LG G6 플러스와 32GB 내장메모리의 LG G6 출시에 맞춰 모든 LG G6 시리즈를 대상으로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한다. LG G6 고객만을 위한 스마트 편의 기능도 대폭 추가한다는 방침이다.

먼저 사용자의 얼굴을 인식하는 ‘안면인식’ 기능에 동작인식을 추가해 화면이 꺼진 상태에서도 제품을 들어 올리면서 얼굴을 비추기만 하면 잠금화면이 해제된다. 이 기능을 활용하면 매번 얼굴을 확인하기 위해 화면을 켜야 하는 번거로움이 없다.

사용자가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않을 때 대기전력을 낮춰주는 저전력알고리즘도 적용된다. 예를 들어, 운동 앱을 사용할 경우 칼로리 소모를 계산하거나 활동량을 계산할 때 평상시 보다 낮은 전력으로 구동되기 때문에 배터리 소모량을 줄일 수 있다. LG전자는 사용자의 위치, 움직임 등을 파악해 사용자 경험을 개선해주는 퀄컴의 ‘올웨이즈 어웨어(All-Ways Aware)’ 기술을 기반으로 이 알고리즘을 개발했다.

‘렌즈 가림 알림’도 새롭게 선보인다. 이 기능은 광각 카메라로 촬영할 때 렌즈 주변에 손가락이 있으면 일반 카메라에서 보이지 않던 손가락이 사진에 나오지 않도록 사용자에게 알려준다.

이밖에 한 번 설정해 두면 특정인과의 통화를 자동으로 녹음해주는 자동 통화녹음 기능, 하이파이 쿼드 댁 사용시 볼륨을 미세하게 조정하는 미세 음량조정 기능 등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로 추가될 방침이다.

조준호 LG전자 MC사업본부장(사장)은 “다양한 소비자의 요구를 반영해 쓸수록 매력적인 LG G6의 진가를 누구나 느낄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