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바로잡습니다] 박진성 시인 기사 관련

[바로잡습니다] 박진성 시인 기사 관련

디지털뉴스팀 기자 | 기사승인 2017. 09. 01. 15:05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난 2016년 10월23일에 보도된 <박진성 시인, '성폭력 논란' 사과하고 활동 중단 선언 "변명할 여지 없다"> 제하 기사 중 '미성년자 성추행' 등 사실과 다르거나 박 시인과 관련 없는 내용이 담겨 있었습니다.


이에 보도된 기사 내용 일부를 바로잡습니다.


당사자께 사과드립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