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남보라 동생’ 남세빈 화제 ‘언니만큼 예쁘네’…이색 이력 눈길

‘남보라 동생’ 남세빈 화제 ‘언니만큼 예쁘네’…이색 이력 눈길

디지털뉴스팀 기자 | 기사승인 2017. 09. 14. 10:46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남보라 동생 남세빈/사진=SNS
배우 남보라의 동생 남세빈이 화제에 올랐다.

남보라는 현재 29살로 동생 남세빈과는 10살 차이가 난다.

남보라 만큼이나 출중한 미모를 자랑하는 남세빈은 '아이돌학교'에 출연 소식이 전해지며 눈길을 끌었으나 출연이 불발돼 아쉬움을 남겼다.

한편 남보라는 13남매 중 장녀로 유명한 연예계 스타다. 그는 방송에서 11명의 동생들을 돌보며 첫째 다운 듬직한 모습을 자랑해 팬들의 관심을 모은 바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