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민 민원처리 최우수 기관 59곳 선정…“후진적 민원처리 관행 개선”
2018. 07. 20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2℃

도쿄 31.6℃

베이징 28.7℃

자카르타 26℃

국민 민원처리 최우수 기관 59곳 선정…“후진적 민원처리 관행 개선”

최태범 기자 | 기사승인 2018. 01. 03. 13:22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권익위·행안부, 평가미흡 기관에 자문상담…우수기관에는 인센티브 제공
clip20180103132128
/사진=연합뉴스
정부·지방자치단체 등 302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된 대국민 민원서비스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에 59개 기관이 선정됐다.

국민권익위원회와 행정안전부는 42개 중앙행정기관과 17개 시도교육청, 17개 광역지자체 및 226개 기초지자체 등 총 302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7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를 3일 공개했다.

민원서비스 종합평가는 대민접점의 서비스 수준을 체계적으로 평가해 국민이 원하는 선제적인 민원서비스를 제공하고 후진적인 민원처리 관행을 개선하기 위한 목표로 2016년부터 실시되고 있다.

권익위와 행안부는 올해 302개 기관의 민원제도 운용과 민원처리 전반에 대해 23개 지표를 토대로 평가했으며, 최우수(20%)·우수(30%)·보통(50%)의 3개 등급을 부여했다.

특히 2017년도 평가부터는 권익위의 고충민원 분야가 추가됐고, 평가는 민원행정 관리기반, 민원행정 운영 및 활동, 민원처리 성과 3가지 분야에 대한 서면평가와 현장실사를 병행해 진행됐다.

중앙행정기관 중에서 최우수 기관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농촌진흥청 △방송통신위원회 △법무부 △병무청 △통계청 △특허청 △해양수산부 등 8곳이 선정됐다.

시도교육청에서는 △경상남도 교육청 △대전광역시 교육청 △울산광역시 교육청 등 3곳이, 광역지자체에서는 △광주광역시 △세종특별자치시 △충청남도 등 3곳이 포함됐다. 기초지자체의 경우 15개 시와 16개 군, 14개 구가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권익위와 행안부는 이번 평가결과에 따른 사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평가 미흡 기관에 대해서는 교육과 자문상담을 통해 민원서비스 수준을 높일 계획이다.

또 우수기관에 대해서는 정부포상과 유공공무원 표창을 비롯해 포상금을 지급하고, 분야별 우수사례를 각 기관끼리 공유·전파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김일재 행안부 정부혁신조직실장은 “올해 민원서비스 종합평가는 기초자치단체까지 평가대상에 포함했다는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사회 취약계층을 배려한 포용적 민원서비스의 수준이 제고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