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이유, 아시아투어 콘서트 매진 기록 경신…글로벌 인기

아이유, 아시아투어 콘서트 매진 기록 경신…글로벌 인기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8. 11. 09. 10: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아이유

 가수 아이유가 국가를 넘나드는 '역대급' 매진 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9일 아이유 소속사 카카오M 측은 "아이유의 '2018 아시아 투어 콘서트- 이 지금'이 국내 4회 공연을 포함해 오는 12월 열리는 홍콩, 싱가포르, 방콕 투어 공연까지 아시아 전역을 아우르는 잇따른 매진기록을 쏟아내고 있다"고 밝혔다.


아이유 측에 따르면 오는 12월 8일 홍콩을 시작으로 15일 싱가포르, 16일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아이유의 현지 단독 콘서트가 예매 오픈과 동시에 전 좌석 매진이라는 기록을 이어가고 있다.


이 중 홍콩과 싱가포르 공연은 예매시작 직후 전석이 '초고속 매진'을 기록, 이후 시야 제한석을 포함한 추가 좌석까지 긴급 추가 오픈에 나서면서 아이유를 향한 글로벌 팬덤의 폭발적 호응을 실감케 했다. 투어의 마지막 종착지이자 2회차 공연이 펼쳐질 아이유의 대만 단독 콘서트는 앞서 잇따른 매진기록과 관객들의 기대에 힘입어 오는 11월 10일, 대대적인 티켓 예매가 예정되어 있다.


앞서 아이유의 '2018 아시아 투어 콘서트- 이 지금'은 부산, 광주, 서울에서 총 4회에 걸쳐 펼쳐지는 국내 전국투어 콘서트를 예매시작과 동시에 전석 매진시키면서 회마다 열띤 화제를 모아왔다. 이 중 오는 11월 17~18일 서울 KSPO DOME(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열릴 서울 공연은 예매오픈 당시 동시 접속자만 5만 명을 기록, 여성 솔로 아티스트 최초로 아이유가 양일 공연을 단 1분만에 '완판'시키는 신기록을 달성하면서 압도적 '아이유 파워'를 입증하기도 했다.


특히 아이유의 이번 투어는 '데뷔 10주년 기념'이라는 타이틀 아래 진행되는 만큼 한층 웅장해진 객석 규모와 스케일로 팬들과 만날 예정. 더 커진 규모만큼이나 더 많은 관객들의 압도적 성원을 한 몸에 받고 있는 '공연퀸' 아이유가 잇따른 '전석매진' 기록에 힘입어 어떤 모습으로 '역대급' 아시아 투어의 대장정을 완성해 나가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아이유의 '2018 아이유 투어 콘서트- 이지금'은 데뷔 곡 '미아'부터 최근 음원 차트를 강타한 신곡 '삐삐'까지, 데뷔 10년을 아울러 대중들의 오랜 사랑을 받고 있는 아이유의 과거와 현재를 총망라한 데뷔 10주년 기념 공연이다. 지난 10월 28일 부산에서 포문을 연 아이유의 이번 공연은 오는 11월 10일 광주, 17~28일 서울에 이어 12월 8일 홍콩, 15일 싱가포르, 16일 방콕, 24~25일 타이베이까지 국내 3개, 아시아 4개도시로 팬들을 찾아간다.


아이유는 지난달 10주년 기념 싱글 '삐삐'를 발표, 국내외 음원차트 최정상을 '올킬'한 데 이어 최근 첫 영화 주연작인 오리지널 시리즈 '페르소나'(제작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의 스틸컷을 공개하는 등 연기자로서도 눈부신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