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시, 21일 서울광장서 ‘지구의 날’ 행사
2019. 05. 2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8.4℃

도쿄 21.3℃

베이징 30.4℃

자카르타 34℃

서울시, 21일 서울광장서 ‘지구의 날’ 행사

장민서 기자 | 기사승인 2019. 04. 18. 11: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친환경 손수건 만들기 등 체험프로그램 및 온실가스 주제 전시 진행
clip20190418115816
서울시는 21일 서울광장에서 ‘지구의 날’(4월22일) 기념행사를 연다고 18일 밝혔다.

시와 녹색서울시민위원회가 공동 주최하고 푸른아시아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환경·교육·문화 분야 단체, 사회적기업들이 참여해 다양한 이슈와 주제로 진행한다.

녹색자전거봉사단연합·미세먼지해결시민본부 등 시민단체를 비롯해 주한 볼리비아대사관·세계자연기금·에너지수호천산 등 단체에서 운영하는 홍보·체험부스에서는 북극곰과 온실가스 줄이기 협약, 친환경 손수건 만들기, 채식 빵 시식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3가지 주제로 운영되는 주제관에서는 ‘기후변화 사막화 사진전’ ‘온실가스와 미세먼지, 둘의 관계가 궁금해’가 진행되며 온실가스 및 미세먼지에 관한 시민들의 고충을 쏟아내는 ‘시민발언대-해우소’도 마련됐다.

오후 2시에 열리는 기념식에서는 참여단체, 에너지수호천사단 어린이가 함께 ‘온실가스·미세먼지와 시민의 줄다리기’ 퍼포먼스와 2019년 지구의 날 메시지 낭독 등을 진행한다.

이상훈 시 환경정책과장은 “지구의 날이 시민들이 일상에서 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고 나아가 이를 실천해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