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헝가리 다뉴브강 발견 시신 60대 한국남성 확인...실종자 3명 남아
2019. 06. 27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6℃

도쿄 23.5℃

베이징 23.9℃

자카르타 27.2℃

헝가리 다뉴브강 발견 시신 60대 한국남성 확인...실종자 3명 남아

이장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3. 12: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허블레아니호 앞에서 이야기 나누는 한국-헝가리 관계자들
헝가리 부다페스트 체펠섬에 정박된 허블레아니호 주변 모습./연합
헝가리 다뉴브강 하류 뵐츠케에서 발견된 시신이 허블레아니호에 탑승했던 60대 한국인 남성으로 확인됐다고 정부 합동신속대응팀이 13일(현지시간) 전했다.

이 남성은 전날 오후 6시35분 쯤 사고지점에서 약 110㎞ 떨어진 곳에서 헝가리 경찰에 의해 발견됐다. 이로써 허블레아니호 탑승 한국인 33명 중 사고 사망자는 23명으로 늘었고, 실종자는 3명이 남았다.

전날 헝가리 당국은 체펠섬에 정박해 있는 허블레아니호에 대해 정밀 수색을 펼쳤지만 선체에서 실종자를 추가로 찾지 못했다. 우리 측 대원도 선체에 투입될 예정이었으나 헝가리 측이 허가를 내주지 않아 진행되지 못했다.

헝가리 측은 13일 오전부터 우리 측 대원의 선체 진입을 허용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하지만 선체에 실종자가 있을 가능성이 낮아진 만큼 물 밖 수색에 보다 집중해야 하는 상황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