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 ‘2019 건설의 날’ 기념식 개최
2019. 09. 23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8℃

도쿄 27.8℃

베이징 30.6℃

자카르타 32℃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 ‘2019 건설의 날’ 기념식 개최

박지숙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0. 16: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 총리 "삶의 질 높이는 건설로 거듭나길"
유주현 건단연 회장 "변화와 혁신으로 경쟁력 높여야"
건설의날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는 20일 건설의 날을 맞아 ‘대한민국 건설, 혁신의 답을 찾다’라는 주제로 ‘2019 건설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건설산업의 각 분야에서 큰 공로를 세운 건설인 140인이 정부포상 및 국토교통부 장관표창을 수상하였다. 금탑산업훈장은 이광래 우미건설(주) 명예회장이 수훈의 영예를 안았다. 이낙연 국무총리와 금탑산업훈장 정부 포상을 받은 이광래 우미건설(주) 명예회장(오른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제공=대한건설협회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는 20일 건설의 날을 맞아 ‘대한민국 건설, 혁신의 답을 찾다’라는 주제로 ‘2019 건설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에선 4차 산업혁명의 시대에 건설업의 새로운 미래상과 건설인의 혁신을 제시했다.

특히 기념식에 참석한 이낙연 국무총리는 지난 72여년간 이룩한 건설산업의 업적 노고를 치하하며 “앞으로 ‘삶의 질을 높이는 건설’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유주현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해외 주요 국가에서는 혁신 기술을 이용한 매출 1조원이 넘는 유니콘 기업이 다수 나오고 있는 상황”이라며 “건설산업도 변화와 혁신을 빨리 접목시켜 산업간 융복합으로 경쟁력을 높이고, 안전한 건설현장, 건설시장의 다양화, 수요자 중심의 미래형 발주체계 구축 등 건설업계가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행사 참가자들은 건설의 날을 축하하고 국내 및 해외 건설현장에서 묵묵히 일하고 있는 건설산업 관계자들의 노고를 치하하였다. 또한, 기념 행사에는 건설산업의 각 분야에서 큰 공로를 세운 건설인 140인이 정부포상 및 국토교통부 장관표창을 수상하였다.

이날 행사에는 이낙연 국무총리, 김현미 국토교통부장관을 비롯한 정부인사 및 국회의원, 건설단체장, 유관기관장, 주요 건설업체 CEO 및 임직원 등 약 1000여명이 참석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