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니가 알던 내가 아냐 V2’ 딘딘 “시즌1 유일한 생존자…단가가 좋았을 것”
2019. 10. 14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2℃

도쿄 16.5℃

베이징 14.4℃

자카르타 32.4℃

‘니가 알던 내가 아냐 V2’ 딘딘 “시즌1 유일한 생존자…단가가 좋았을 것”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6. 18: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니가 알던 내가 아냐 V2' 딘딘 /사진=정재훈 기자

 '니가 알던 내가 아냐 V2' 딘딘이 시즌2에서 살아남은 이유를 밝혔다.


26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NM센터에서는 엠넷 '니가 알던 내가 아냐 V2' 제작발표회가 열려 장성규, 이상민, 딘딘, 정혜성, 권영찬 CP가 참석했다.


이날 딘딘은 "시즌1에서 유일하게 살아남았다. 시즌2가 훨씬 재밌는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딘딘은 "일단 제가 스케줄이 맞고 단가도 좋았던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준 뒤 "시즌1에서 내가 가장 말을 많이 했다. 편집하기 편했다는 의견을 받았었다. 그래서 살아남은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에 권 CP는 "시즌1에서 모든 출연자들이 다 잘했지만 팀 대결 구성 변화가 있었다. 딘딘이 시즌1에서 센스 있고 눈썰미가 좋아서 문제 맞추는 걸 잘했다"며 "그래서 딘딘이 팀 대결에 있어서 비관계자들에게 도움이 많이 될 것 같았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일상 예측 게임 '니가 알던 내가 아냐 V2'는 지난 시즌보다 더 강력한 대결 구도로 재미를 더할 전망이다. 주인공의 리얼리티 VCR을 보고 최측근 관계자와 패널단(비관계자)이 팀을 나눠 다음에 이어질 행동을 맞힌다. 두 팀은 같은 답을 선택할 수 없으며 선착순으로 정답을 선점해야 한다.


정답을 맞힌 팀은 300만 원 안에서 주인공이 문제별로 정한 관계증진금액을 획득하고 최종 합산 금액이 높은 팀이 승리하게 된다.


또한 게임마스터로 8년 만에 프리랜서를 선언한 아나테이너 장성규가 출연한다.


오는 27일 오후 8시 첫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