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씰리침대, 한국표준협회 ‘라돈안전(제품)인증’ 취득
2019. 12. 1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8℃

도쿄 6.6℃

베이징 1.7℃

자카르타 30℃

씰리침대, 한국표준협회 ‘라돈안전(제품)인증’ 취득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8. 19: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씰리코리아는 18일 한국표준협회로부터 ‘라돈안전(제품)인증’을 획득했다./제공=씰리코리아
씰리코리아는 18일 한국표준협회로부터 ‘라돈안전(제품)인증’을 획득했다. 이날 인증 수여식에는 서울 강남 삼성동 씰리침대 한국본사에서 이상진 한국표준협회장과 윤종효 씰리코리아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씰리침대는 1881년 미국 텍사스 씰리 마을에서 다니엘 헤인즈(Daniel Haynes)에 의해 설립된 이후 138년 전통과 함께 꾸준한 성장을 이어오고 있다.

한국표준협회에서는 라돈 검출로 인해 불안해하는 국민을 위해 안심하고 기업의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엄격한 평가 과정을 실행해 통과한 제품에만 ‘라돈안전(제품)인증’을 수여하고 있다.

측정심사(600점)와 라돈안전 운영시스템(현장심사 400점)으로 구성된 라돈안전(제품)인증을 위한 평가는 시판품을 대상으로 품목별 제출용(1개)과 시판품(3개)을 랜덤식으로 선별해 라돈 방출량 측정(24H)결과가 라돈안전인증 허용치 범위 이내로 측정되는 지 확인하는 절차를 밟는다. 또한 라돈관리 목표설정의 적절성, 자원관리·운영, 구매·자재관리, 품목별 라돈 방출량 측정·관리, 제품안전을 위한 운영관리 등을 검증해 체계적인 운영시스템으로 안정적인 제품생산을 할 있다는 판정을 받아야만 인증을 취득할 수 있으며 인증 유효기간은 1년이다.

윤종효 씰리코리아 대표는 “직원 모두가 제품의 안전을 최우선 과제로 해 원자재 구매·생산에 이르기까지 공정 전반에 대한 노력의 결과물”이라며 “씰리침대가 더욱 소비자로부터 신뢰받을 수 있는 기업으로 성장해 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