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전북은행, ‘창립 50주년 기념 정기 예·적금 특판’ 진행
2019. 12. 1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4℃

도쿄 7.3℃

베이징 -3.9℃

자카르타 26.4℃

전북은행, ‘창립 50주년 기념 정기 예·적금 특판’ 진행

정단비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3. 16: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 3일부터 10일까지 ‘창립 50주년 기념 고객감사 정기 예·적금’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특판 예금의 가입 금액은 300만원 이상 5억원 이하(개인 3억원 이하) 가입이 가능하고 기간은 12개월로 금리는 최대 연 2%이다. 특판 적금은 10만원 이상 500만원 이하(개인300만원 이하) 가입이 가능하며 기간은 12개월로 금리는 최대 연 2%이다. 한도는 각각 500억원으로 소진 시에는 조기 종료된다.

이번 특판 상품 중 정기예금은 시장금리부정기예금 고시금리에 특판금리 연 0.15%, 정기적금은 시장금리부상호부금 고시금리에 특판금리 연 0.20% 뿐만 아니라 일정한 요건을 충족할 경우 최대 연 0.30%의 우대금리를 추가로 제공해 준다.

전북은행 관계자는 “창립 50주년을 맞이하여 고객님께 감사의 마음을 담아 정기 예·적금 특판을 준비했다”며 “전북은행은 앞으로도 고객과 함께하는 100년 은행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다양한 서비스로 누구에게나 따뜻한 금융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