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수원시 남북교류협력위원회, 내년 남북교류협력 사업계획 심의·의결

수원시 남북교류협력위원회, 내년 남북교류협력 사업계획 심의·의결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4. 16: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6·15 공동선언발표 20주년 기념 행사 등 시민 참여 사업 추진
‘2020 남북교류협력
수원시 남북교류협력위원회 위원들이 14일 시청 상활실에서 회의를 개최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수원시
수원 김주홍 기자 = 수원시 남북교류협력위원회는 14일 시청 상황실에서 정기회의를 열고 ‘2020 수원시 남북교류협력 사업계획(안)’을 심의·의결했다.

내년 남북교류협력위원회가 추진하는 사업은 △6·15 공동선언발표 20주년 기념 평화통일주간행사 △수원형 평화통일 시민공모사업 △수원시 남북교류협력위원 역량강화 간담회 △남북교류협력 공직자·시민 공감 교육 등이다.

6·15 공동선언발표 20주년 기념 행사는 6월 둘째 주를 ‘평화통일주간’으로 정해 기념식, 평화사진전, 토론회, 영화제, 판문점 견학, 통일 골든벨(퀴즈대회) 등 시민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계획하고 있다.

이밖에 시민들이 ‘평화와 통일’이라는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남북교류협력위원회는 이미경 수원시의회 위원 등 위원 5명을 재위촉했다. 남북교류협력위원회는 위원장 염태영 수원시장을 비롯해 분야별 전문가 25명으로 구성돼 있다.

남북교류협력위원회는 올해 9~10월경 ‘수원 평화통일영화제’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념편향성이 적은 북한 관련 영화를 선정해 상영하고 관객과 북한 전문가와 대화를 나누는 행사다. 또 남북교류협력 관련 환경분과(산림협력) 회의도 열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