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검색결과
  • 에 대한 검색결과 [총 4,513건]

홍준표, 패스트트랙 추진에 "야당 본연의 역할 다 해야" 한탄…패스트트랙이란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야당의 역할을 강조하며 패스트트랙 추진에 대해 한탄했다. 홍 전 대표는 24일 여야 4당의 선거제·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패스트트랙 추진과 관련해 “국가의 근본이 무너져 내리고 있고 국가 제도와 시설 파괴가

2019-04-25 08:26

김경수 보석에 與 "판결 존중" VS 野 "공정한 재판 포기"

“합당한 결정”이라고 평가했다. 정 대변인은 “현직 도지사인 김 지사의 구속은 홍준표 전 지사 등의 사례와 비교했을 때나 일반적인 불구속 재판 원칙 등에 비춰봤을 때 과하다는 것이 중론이었다”고 밝혔다. 한편 전희경 자유한국당 대변인은 “대한민국에 더 이상의 사법정의는 존재하지 않는가

2019-04-17 14:41

[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차기 정치지도자 적합도…황교안 25.8% 이낙연 22.3% 유승민 6.4%

서울시장(4.4%), 홍준표 전 한국당 대표(3.5%),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대표(2.7%), 김부겸 전 행정안전부 장관(2.2%), 정세균 전 국회의장(1.5%),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0.6%)가 뒤따랐다. 특히 3위권 밖 중·하위권 주자들의 적합도는 안철수 전 대표를 제외하고 모두

2019-04-09 08:00

[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국회 인준없이 박영선·김연철 임명 강행…찬성 40.5% vs 반대 46.9%(종합)

상승했다. 이재명 경기지사가 6%의 지지율로 4위였으며, 이어 김경수 경남지사(4.7%), 오세훈 전 서울시장(4.4%), 홍준표 전 한국당 대표(3.5%),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대표(2.7%), 김부겸 전 행정안전부 장관(2.2%), 정세균 전 국회의장(1.5%), 손학규 바른미래당

2019-04-09 08:00

홍준표,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별세에 "문 정권의 첫 피해자 오늘 영면" 애도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별세 소식에 애도를 표했다. 홍 전 대표는 8일 페이스북에 "국민들의 노후 생활 보장 하라고 맡긴 국민연금을 악용해 기업 빼앗는데 사용하여 연금 사회주의를 추구하던 문정권의 첫 피해자가 오늘

2019-04-08 14:12

홍준표, '여영국 당선' 창원 4.3 보궐선거 박빙 승부에 "얼마만에 선전해 보는 선거인가"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4.3 보궐선거 결과에 대해 짧은 소감글을 남겼다. 3일 홍 전 대표는 페이스북에 "비록 보궐선거 이지만 통영.고성에서는 압승하였고 창원 성산에서는 박빙 승부를 펼친 이번 보궐 선거를 보니 대선과 지선 이후에

2019-04-04 07:57

[프로필] 여영국 창원성산 국회의원 당선자…"노회찬 정신 계승하겠다"

. 이후 재선에 성공한 경력도 있다. 보수 정당 텃밭인 경남도의회에서 유일한 진보정당 도의원으로 활동하며 진주의료원 폐지, 무상급식 폐지, 교육감 소환 허위 서명 등을 놓고 당시 홍준표 경남지사와 날카로운 대립각을 세웠다. 노 전 의원의 별세로 창원성산이 공석이 되자 “노 전 의원의 못다

2019-04-03 23:57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황교안 1위 독주…넉달째 올라 21.2%

, 한국당 소속인 오세훈 전 서울시장(1.3%포인트 오른 4.5%)이 8위, 같은 당 홍준표 전 대표(0.6%포인트 내린 4.4%)가 9위를 기록했다. 민주당 소속인 김부경 행정안전부장관(1.3%포인트 내린 3.6%)과 유승민 바른미래당 전 대표(1.2%포인트 내린 3.6%)가 공동 10위

2019-04-02 11:39

홍준표 "요즘은 1년 365일이 만우절"…4.3 보궐선거에 "정상국가로 가는 첫 걸음"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보궐선거의 승패가 "대반격의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1일 홍 전 대표는 페이스북에 "지난 탄핵 대선과 위장평화 지선은 모욕과 멸시, 조롱속에서 치루어졌고 극심한 내부분열 속에서 치루어져 우리는 국민들로부터

2019-04-01 11:50

"정의당, 민주당 이탈 4050 흡수"...민주당32%, 한국당27%, 정의당9%

청와대 비서실장(3.5%) 순으로 나타났다. 심 의원은 20대에서 11.9%를 받는 등 약진이 두드러졌다. 범보수는 유승민 의원(14.1%), 오세훈 전 서울시장(8.4%), 홍준표 전 한국당대표(6.5%), 안철수 바른미래당 전 대표 (5%), 김진태 의원(4%), 나경원 의원(3.3%) 순으로 조사됐다. 한국당 지지층에서는 58%가 황 대표를 지지했다. 자세한 조사 개요와 결과는 알앤써치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2019-03-27 14:12

[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차기 정치지도자 적합도…황교안 26.2% 이낙연 17% 이재명 8.3%

시장은 2주 전보다 1.1%p 오른 7.1%였다. 이어 김경수 경남지사가 3.2%p 내린 6.0%, 오세훈 전 서울시장은 0.9%p 오른 5.2%, 유승민 전 바른미래당 대표는 0.8%p 내린 4.7%,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0.8%p 오른 4.1% 순이었다. 이외에 김부겸

2019-03-26 08:00

[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황교안, 차기 정치지도자 적합도 26%로 '통합 1위'…2위 이낙연과 격차 더 벌려(종합)

. 박원순 서울시장(7.1%), 김경수 경남지사(6.0%), 오세훈 전 서울시장(5.2%), 유승민 전 바른미래당 대표(4.7%), 홍준표 전 한국당 대표(4.1%),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3.1%),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대표(2.7%), 정세균 전 국회의장(1.7%), 손학규

2019-03-26 08:00

홍준표 "남북 공동 연락 사무소 북측 철수…짝사랑 문 정권 측은하다"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남북 공동 연락 사무소의 북한 측 철수에 대해 "문 정권이 측은하다"고 밝혔다. 22일 홍 전 대표는 페이스북에 "오늘 개성 남북 공동 연락 사무소에서 북한 측이 철수했다고 한다"고 게재했다. 이어 "그간

2019-03-23 08:28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