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03. 2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6℃

도쿄 8.5℃

베이징 10.4℃

자카르타 30℃

김정은, 남북관계 언급 없어…남북대화 재개 여전히 안갯속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1일 공개된 노동당 전원회의 결과 보고에서 남한을 단 한 차례 간접적으로 언급했다. 지난해 신년사에서 남북관계를 10차례 말한 것과 대조적이다. 이번 회의가 새해 정책 방향을 담고 있어 북한이 기존의 통미봉..

"북한 '정면돌파노선' 천명으로 한반도 정세 2018년 이전 회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소위 ‘정면돌파노선’을 천명한 것과 관련해 한반도 정세가 2018년 이전으로 돌아가는 것을 막기 어려울 것이라는 비관적 전망이 나왔다.정성장 세종연구소 북한연구센터장은 1일 ‘핵·미사일 능력과 자강력 강화를..

김정은, 핵·ICBM 개발 시사 "북한의 새로운 전략무기 곧 보게 될 것"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나흘간 뜸을 들인 2020년 새해 메시지를 내놓고 “머지않아 북한이 보유할 새로운 전략무기를 목격하게 될 것”이라며 “국가안전을 위한 필수적이고 선결적인 전략무기개발을 중단없이 계속 줄기차게 진행해나갈 것”..

북한 연말 전원회의로 마무리…폼페이오 "평화적 결정하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지난 30일 사흘째 이어진 노동당 중앙위원회에서 안전 보장을 위한 공세적인 군사 대응 조치 준비할 것을 강조했다. 북한은 이례적으로 전원회의 4일 연속 열었다. 자신들이 정한 북·미 비핵화 협상의 시한인 연..

북한, 사흘째 전원회의 개최…김정은 "공세적인 군사 대응 조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지난 30일 사흘째 이어진 노동당 중앙위원회에서 자주권과 안전을 위한 공세적인 정치외교와 군사적 대응 조치를 거론하며 경제·무력 건설을 재차 강조했다.조선중앙통신은 31일 “중앙위원회 7기 5차 전원회의 3..

북한 전원회의, 핵·미사일 개발 논의 촉각…김정은 "안전보장 위한 공세적 조치"
북한이 말한 ‘새로운 길’의 윤곽이 드러나고 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29일 열린 노동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에서 안전 보장을 위한 공세적 조치를 언급하며 군사력 강화와 자립경제를 주창했다. 김 위원장은 오는 1월 1일 신년사..

북한 전원회의 이틀째 이어져…김정은 "안전보장 위해 공세적 조치"
북한의 ‘새로운 길’과 관련해 시선을 모은 노동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가 29일 이어졌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안전 보장을 위한 공세적 조치를 언급하며 군사력 강화를 강조했다. 김 위원장 집권 이후 전원회의를 이틀 이상 연 것은..

북한 노동당 전원회의 '자립경제·국방' 키워드…병진노선 부활 촉각
북·미 비핵화 협상의 시한을 연말로 정한 북한이 28일 새해를 나흘 앞두고 노동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를 열었다. 구체적인 회의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군사력 강화를 통한 대외 강경정책을 기본 노선으로 정한 것으로 보인다. 이번 전..

북한, 노동당 전원회의 개최 "국가 전략적 지위, 국력 강화 노선 제시"
북한은 ‘새로운 길’과 관련해 시선을 모았던 노동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를 지난 28일 개최하고 국가 건설과 국방 분야에 관한 주요 정책을 논의했다. 북한은 그간 밝혀온 대로 자신들의 전략적 지위를 높이기 위해 군사력 강화에 집중..

정부, 북한 노동당 전원회의 면밀 주시...김정은 신년사 주목
북한이 예고와는 달리 크리스마스를 차분하게 보내면서 한·미의 시선은 북한 노동당 전원회의와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신년사로 옮겨가고 있다. 북한의 새로운 길이 며칠 내로 열릴 전원회의와 김 위원장의 신년사를 통해 드러날 것으로 보인다...
previous block 6 7 8 9 10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