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화정’ 이연희-서강준, 격정적인 포옹…한주완과의 삼각관계 갈등 심화

‘화정’ 이연희-서강준, 격정적인 포옹…한주완과의 삼각관계 갈등 심화

정지희 기자 | 기사승인 2015. 06. 30. 0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화정' 이연희-서강준

 이연희와 서강준의 격정적인 포옹이 포착됐다.


MBC 월화드라마 ‘화정’(극본 김이영, 연출 최정규) 측이 29일 정명공주(이연희)와 주원(서강준)이 서로를 끌어안은 채 마음을 나누고 있는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정명은 거듭되는 위협 속에서 자신의 안위를 위해 인우(한주완)와 나라를 등지고 도망가는 대신, 주원(서강준)과 함께 광해(차승원)의 곁에 남기로 결정했다. 이 과정에서 정명은 인우의 마음을 거절하고 주원을 향한 애정을 표현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뜨거운 포옹을 나누는 정명과 주원의 모습이 담겼다. 정명은 주원의 손을 두 손으로 감싸 쥐며 애틋한 눈빛을 보냈고, 주원 역시 흔들리지 않는 눈빛으로 정명을 바라보다가 이내 그를 끌어안았다. 

‘화정’ 제작진은 “정명과 주원의 감정이 점점 무르익고, 인우의 심경에도 큰 변화가 일어날 것이다. 점차 흥미를 더해갈 정명-주원-인우의 삼각 로맨스에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화정’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