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ft
right
left
right

5 /

2017. 08. 18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

도쿄 24.6℃

베이징 23.7℃

자카르타 27℃

황교안 대통령권한대행 “저소득 취약계층 ‘체감복지’ 지원”

김종원의 기사 더보기▼ | 기사승인 2017. 02. 17. 15:28
  • facebook
  • twitter
  • kakao story
  • E-Mail
  • 댓글
  •     
  • Font Big
  • Font small
  • Print
황교안 복지오찬
황교안 대통령권한대행(맨 앞줄 왼쪽 다섯째)이 17일 서울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사회복지 종사자 격려 오찬 간담회에서 참석자들과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 총리실 제공
"최근 어려운 경제 여건, 민생 더 팍팍해지고 저소득 취약계층 삶 더 힘들어질 수밖에 없어"..."삶의 희망 갖도록 사랑으로 돕고 지원해 달라" 특별 당부
아시아투데이 김종원 기자 = 황교안 대통령권한대행은 17일 “최근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 민생은 더욱 팍팍해지고 저소득 취약계층의 삶은 더욱 힘들어질 수밖에 없다”면서 “사회복지 업무를 수행하는 여러분들께서는 이분들이 삶의 희망을 갖고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사랑으로 도와주고 지원해 달라”고 특별히 당부했다.

황교안 대통령권한대행은 이날 서울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사회복지 종사자 격려 오찬 간담회에서 이같이 강조했다.

황 대행은 “지금 이 순간에도 힘들고 소외된 이웃을 위해 맡은 업무를 묵묵히 수행하고 계신 전국의 사회복지 담당 공무원과 민간 사회복지 종사자들의 노고를 치하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황 대행은 “국민들이 행복한 삶을 영위하고 어려울 때에는 손을 내밀어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복지”라면서 “이것이 바로 정부의 기본적인 책무 중의 하나”라고 강조했다.

황 대행은 “정부는 그동안 생애주기별 맞춤형 복지의 틀을 만들었다”면서 “이를 정착시키기 위해 여러 노력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황 대행은 “기초연금제를 도입하고 장애인 연금 지급액을 2배 이상 확대했다”면서 “저소득 가구의 개별적 복지수요에 맞게 기초생활급여 체계도 개편했다”고 말했다.

특히 황 대행은 “내년까지는 읍면동 복지 허브화를 전국으로 확산해 발로 뛰며 찾아가는 복지 전달체계를 완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황 대행은 “보다 촘촘한 복지와 업무 부담 해소를 위해 복지 담당 공무원을 차질 없이 확충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황 대행은 “민간 복지시설 종사자에 대해서도 보수와 근로시간 등 근무 환경이 실질적으로 개선되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업무 수행 과정에서 폭행이나 부당한 대우로부터 안전하게 근무할 수 있도록 제도적 보완도 적극 추진해 나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황 대행은 간담회를 마무리하면서 ‘빈자의 등불’로 알려진 마더 테레사 수녀의 “당신을 만나는 모든 사람이 당신과 헤어질 때는 더 나아지고 행복해 지도록 하라”는 말을 인용하면서 “사회복지 현장 종사자들은 이 말씀을 삶의 현장에서 실천하고 있는 분들”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오찬 격려 간담회에는 일선 복지 현장에서 근무하는 사회복지 담당 공무원과 민간 복지시설 종사 사회복지사 25명이 초청됐다.

정진엽 보건복지부 장관과 홍윤식 행정자치부 장관, 최영광 한국사회복지사협회 본부장, 읍면동과 시군구 사회복지담당 공무원 15명, 노인·아동·장애인 복지시설 등 종사자 10명이 참석했다.

정부는 복지 체감도를 높이고 복지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내년까지 전국의 모든 3502곳의 읍면동을 복지 허브화를 해 찾아가는 복지 전달체계를 완성할 계획이다.

모든 읍면동에 팀장과 팀원 등 3명 이상으로 맞춤형 복지전담팀을 꾸릴 계획이다. 복지공무원 6000명을 새로 충원해 업무조정을 통해 재배치하며 사례관리, 사업비 지원, 민관협력 체계를 구축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kjw@asiatoday.co.kr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